2024.07.17 (수)

  • 흐림속초 26.7℃
  • 흐림동두천 24.8℃
  • 흐림강릉 29.9℃
  • 서울 26.7℃
  • 인천 25.3℃
  • 흐림충주 29.7℃
  • 흐림청주 30.5℃
  • 구름많음대전 29.4℃
  • 구름많음대구 31.2℃
  • 흐림전주 30.5℃
  • 구름많음울산 29.5℃
  • 흐림광주 27.2℃
  • 구름조금부산 28.3℃
  • 구름많음여수 27.3℃
  • 흐림순천 27.8℃
  • 흐림제주 35.1℃
  • 구름많음서귀포 30.2℃
  • 흐림천안 28.6℃
  • 흐림경주시 30.0℃
  • 구름많음거제 26.5℃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정책

서울 학생 10만명 문해·수리력 검사…전년 대비 2배 !

'서울 학생 문해력·수리력 진단검사'를 500개 초·중·고교(서울 전체 초·중·고 1318교 중 약 37%) 약 10만명 학생이 볼 수 있도록 지원

URL복사

 

올해 문해력·수리력 검사를 받는 서울지역 초·중·고교생 인원이 이는 전년 대비 2배 이상 늘어난 수치다.

서울시교육청은 올해 11월 4∼7일 사이 학교 일정을 고려해 실시되는 '서울 학생 문해력·수리력 진단검사'를 500개 초·중·고교(서울 전체 초·중·고 1318교 중 약 37%) 약 10만명의 학생이 볼 수 있도록 지원한다고 24일 밝혔다.

 

지난해 처음 도입한 이 검사는 초·중·고 210개 학교에서 총 4만5000명의 학생이 치렀다. 도입 첫해인 작년(4만5000여 명) 대비 2.2배 증가한 인원이 시험을 치르는 셈이다. 검사는 희망 학교를 대상으로 하며, 이날 기준 300여 개 학교가 신청했다. 초4, 초6, 중2, 고1을 대상으로 실시된다.

 

 

 

이 검사는 코로나19로 인한 학습 결손으로 학생들의 기초학력이 떨어졌다는 지적이 나오자 서울교육청이 서울시의회의 지원을 받아 개발한 검사 도구다. 문해력과 수리력을 진단할 수 있는 범교과적 검사 도구로 개발됐다. 과목은 문해력Ⅰ·Ⅱ와 수리력Ⅰ·Ⅱ 등 네 과목으로 구성됐다. 시험 시간은 4교시다. 

 

서울시교육청은 코로나19 여파로 학생들의 기초학력이 떨어진다는 지적을 받자 서울시의회의 지원으로 지난해부터 이 검사를 실시하고 있다.

교육청에서는 진단 검사 결과를 바탕으로 기초소양교육 지원 협의체를 운영하고 자료를 개발한다.

또한 방과후학교 기초 문해력·수리력 프로그램을 개설하고 학습지원 대상 학생을 위한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서울시교육청은 24∼25일 왕십리 디노체 컨벤션에서 이 검사에 관심이 있는 교원 및 교육 전문직원 600여명을 대상으로 설명회를 한다

 조희연 서울교육감은 “서울 학생들의 문해력과 수리력에 대한 연속성 있는 진단과 정보 제공, 교원 역량 강화를 통해 학생의 미래 역량을 키워나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