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8 (화)

  • 맑음속초 27.2℃
  • 맑음동두천 31.7℃
  • 맑음강릉 29.2℃
  • 맑음서울 32.4℃
  • 맑음인천 25.1℃
  • 맑음충주 33.0℃
  • 맑음청주 33.0℃
  • 맑음대전 33.6℃
  • 맑음대구 34.8℃
  • 맑음전주 30.7℃
  • 맑음울산 29.5℃
  • 맑음광주 32.4℃
  • 맑음부산 27.6℃
  • 맑음여수 30.0℃
  • 맑음순천 31.9℃
  • 구름조금제주 30.1℃
  • 맑음서귀포 29.6℃
  • 맑음천안 32.1℃
  • 맑음경주시 34.1℃
  • 맑음거제 27.8℃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교육청

서울교육청, 학생선수-일반학생 '또래 멘토링' 실시

학생선수의 학습권을 보호하기위해 "학생선수 맞춤형 학습플래너" 배부

URL복사

 

 

서울시교육청은 학생선수의 학습권을 보호하기위해 이달 중 관내 모든 학생선수에게 '학생선수 맞춤형 학습플래너'를 배부하고, 일반 학생과 짝을 지어 서로의 학습을 돕는 '또래 멘토링'을 운영한다고 18일 밝혔다.

 

학생 선수는 학교 운동부 소속이거나, 체육단체에 등록돼 선수로 활동하는 학생을 말하며, 이번 사업은 최근 개정 시행된 학교체육진흥법에 따른 학생선수 최저학력제도 변화에 따른 적극적인 학생선수 학습지원 정책의 일환이다.

 

학생 선수는 운동 연습을 해야 하므로 일반 학생보다 학습에 투자하는 시간이 부족해 기초학력이 떨어진다는 우려가 지속적으로 나왔다.

 

나아가 다음 달 초부터 연말까지는 학생 선수와 일반 학생이 서로 학습 교류를 하는 '또래 멘토링'을 진행한다. 학생 선수는 일반 학생에게 교과 지식을 배우고, 일반 학생은 학생 선수에게 스포츠 지식을 배우는 상호 멘토링 방식으로 운영된다.

 

희망하는 중·고 학교 운동부 소속 학생 선수라면 참여할 수 있다.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은 "학생 선수 학습지원 사업은 학생 선수 최저학력기준 미도달 인원을 줄이는 수준의 목표를 넘어 학생이 중심이 되는 학교 운동부 문화 정착이 지향점"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