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4 (금)

  • 맑음속초 20.6℃
  • 맑음동두천 20.8℃
  • 맑음강릉 22.3℃
  • 맑음서울 23.9℃
  • 맑음인천 21.3℃
  • 맑음충주 22.2℃
  • 맑음청주 24.6℃
  • 맑음대전 23.4℃
  • 맑음대구 24.1℃
  • 맑음전주 22.3℃
  • 박무울산 21.1℃
  • 맑음광주 24.2℃
  • 박무부산 21.7℃
  • 맑음여수 22.0℃
  • 맑음순천 18.3℃
  • 구름조금제주 22.0℃
  • 구름많음서귀포 23.2℃
  • 맑음천안 19.8℃
  • 맑음경주시 20.2℃
  • 맑음거제 20.3℃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교육부

디지털 소통 플랫폼 '함께학교'에 물어보세요

‘답·답해·요, 전문가 상담’ 등 학생·학부모 등을 위한 상담 기능 신설

URL복사

 

교육부(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이주호)는 디지털 소통 플랫폼 「함께학교」를 확대 개통한다고 밝혔다.

학생-교원-학부모가 상시 소통하며 교육정책을 논의하는 「함께학교」는 지난해 11월 말 처음 개통한 이래로 약 50만 명이 방문하였고 500여 건의 다양한 교육정책이 제안되었다. 교육부는 그동안 104건의 정책 제안에 답변하였고, 부총리 및 교육부 관계자가 정책 제안자인 교원, 학부모 등과 20차례 직접 만나 정책을 논의하는 등 활발한 소통을 이어가고 있다.

 

「함께학교」는 이번에 교원뿐만 아니라 학부모, 학생에게 도움이 되는 상담, 소통(커뮤니티 등) 기능을 신설하고, 접근 편의성을 개선하여 학생-교원-학부모의 소통을 더욱 활성화하는 데 초점을 두었다.

학생·학부모 등은 담임선생님께 쉽게 물어보지 못했던 것을 ‘답·답해·요’에 질문하면 「함께학교」에 가입된 1만 명의 선생님 등을 통해 답을 구할 수 있다. ‘전문가 상담’에서는 법률, 마음 건강 등 분야별 전문가에게 무료로 비공개 1:1 상담을 받을 수 있다.

그리고 학교에서의 소중한 순간을 공유하는 우리학교 자랑 공간 ‘행복한 함께학교’를 마련하여 학교 내 존중 문화를 확산하고, 온라인 커뮤니티를 직접 개설하는 기능도 추가하여 참여자 간 상시 소통을 지원한다.

또한, 교육부 누리집 늘봄학교 메뉴와 「함께학교」 정책 토론, 정책 알림 등을 연결하고, 「함께학교」 메인 화면 배너 안내를 통해 최근 학부모의 큰 관심사인 늘봄학교에 대한 소통도 지원할 예정이다.

아울러, 사용자 인터페이스(UI) 개편을 통해 정책 제안 및 답변 현황 등 플랫폼 내 주요 이슈를 한눈에 살필 수 있도록 하였다. 향후에도 개인화 서비스(개별 소식 알림 등), 교원 대상 수업나눔광장 및 에듀테크 포털 구축, 학생 대상 1:1 멘토링 및 맞춤학습 기능을 제공하는 스터디카페를 개통할 계획이다.

이주호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은 “현장 요구를 정책에 반영할 수 있도록 그간의 소통 방식을 바꿔 설계한 「함께학교」는 모두의 관점을 새롭게 연결하는 공간이 될 것이다.”라고 말하며, “학생-교원-학부모 모두가 행복한 학교를 만들어 나가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